우리청소식

  • 홈 > 기관소개 > 우리청소식
  • 화면 크게
  • 화면 작게
  • 인쇄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로 공유하기
  • 게시판에 글쓰기를 하는 경우, 본문 또는 첨부파일내에 개인정보(주민번호, 성명, 연락처 등)가 포함되어 게시되지 않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개인정보를 포함하여 게시하는 경유에는 불특정 다수에게 개인정보가 노출되어 악용될 수 있으며, 특히 타인의 개인정보가 노출되는 경유에는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처벌을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광양지역, 소중한 우리 아이들! 함께 보듬어 내자!
작성자 : 행정지원 작성일 : 2018-11-27 PM 01:51:53 조회수 : 33
광양교육지원청(교육장 임원재) Wee센터는 11월 22일 2층 대회의실에서 광양교육지원청 및 광양시 사회복지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8. 광양 기관단체 사회복지 관계자 2차 협의회」를 진행했다.
 
광양 기관단체 사회복지 관계자 협의회는 지난 2017년 교육지원청의 주최로 추진되고 있으며, 광양교육지원청-광양시의 광양 학생·청소년들을 위한 학생복지 통합지원 체계 구축을 위한 목적으로 구성됐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학생 중심의 현장 복지개입 과정 및 지원서비스에 대한 사례 발표를 시작으로 생활 터전의 어려움과 실제 필요로 하는 복지서비스에 대해 심도 있고, 구체적인 협의가 이뤄졌다.
또한 학교-교육지원청-광양시의 복지서비스 연계의 변화된 모습을 공유함으로서 지난 2년간의 학생 복지지원을 위한 노력과 소통의 열매가 결실을 맺고, 유관기관간의 긍정적인 변화가 있었음을 엿볼 수 있는 자리였다.
 
협의회에 참석한 광양시청 김정현 주무관은 “협의회를 빠짐없이 참석한 사람으로서 짧은 기간 동안 학교와 지자체간에 소통과 협력의 빠른 변화를 보고 많이 놀랐다. 작년 첫 협의회 때, ‘관심과 사랑으로 우리가 함께 보듬고 가시게요’ 라고 말씀하신 임원재 교육장님의 말씀을 늘 기억하고 있다. 내 자녀,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행복광양으로 만들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자리에서 임원재 교육장은, “학교-교육지원청-광양시가 함께 보듬어 내야 아이들이 성장하고 자라나면서 행복한 삶을 꿈 꿀 수 있다. 아이들의 뒤에서 밀어주고, 버텨주고, 힘이 되어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긍정적이고 개방적인 소통의 문이 열렸으니, 더 활짝 열고 적극 협력하여 우리 광양 아이들이 살아가는 행복 터전이 되도록 다각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광양지역, 소중한 우리 아이들! 함께 보듬어 내자!
광양지역, 소중한 우리 아이들! 함께 보듬어 내자!
광양지역, 소중한 우리 아이들! 함께 보듬어 내자!
목록 답변 수정 삭제
방문자 통계